'우만기' 카이, 김명민 子 목숨 구했다 "집에 들어가"

    기사입력 2018-04-16 22:33:00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카이가 서동현의 목숨을 구했다.

    16일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는 송현철A(김명민 분)의 아들 송강호(서동현 분)의 목숨을 구하는 아토(카이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선혜진(김현주 분)은 송현철A에게 아들의 가출에 대해 의논하려했지만, 송현철A는 "나한테 의논하지 말아라"라며 화를 냈다.

    그 시각 송강호는 친구들과 잘 곳을 찾아나섰다. 이때 트럭이 돌진, 큰 사고를 당할 뻔 했다.

    그러나 갑자기 트럭이 멈춰서며 송강호를 구했다.

    특히 아토는 송강호와 친구들 앞에 모습을 드러냈고, 이후 "여기서 쭉 300m만 가면 잠잘 곳이 나와. 오늘은 거기서 자고 낼은 집에 가"라고 말한 뒤 사라졌다.

    anjee85@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